'LAL의 마지막 희망' 앤써니 데이비스, 곧 복귀...넌은 시즌 아웃 > 온라인문의

본문 바로가기
온라인문의

Customer center
(주)태광이엔지
고객센터

054-473-6767

*궁금하신 사항 문의주세요.
항상 친절하게 답변해드립니다.

온라인문의
Home > 온라인문의 > 온라인문의
온라인문의

'LAL의 마지막 희망' 앤써니 데이비스, 곧 복귀...넌은 시즌 아웃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아유튜반 작성일22-05-18 04:20 조회14회 댓글0건

본문





데이비스가 위기의 팀을 구할 수 있을까.


'야후 스포츠'의 크리스 헤인즈 기자는 30일(이하 한국시간) LA 레이커스의 부상자 현황에 대해 보도했다.


레이커스는 시즌 시작 전 다수의 전문가에게 서부 컨퍼런스 최상위권 전력으로 평가받았다. 르브론 제임스-앤써니 데이비스-러셀 웨스트브룩으로 이어지는 빅3를 구축하면서 비시즌을 바쁘게 보냈던 레이커스다.


하지만 시즌에 들어선 레이커스의 상황은 실망이라는 단어로도 쉽게 표현할 수 없다. 이날 댈러스에 시종일관 끌려다닌 끝에 완패(110-128)를 당한 레이커스는 결국 플레이-인 토너먼트도 진출할 수 없는 11위까지 추락했다.


수비와 에너지 레벨 문제가 끊임없이 레이커스의 발목을 잡고 있다. 이날도 전반에만 82점을 내주며 전혀 실마리를 찾지 못했다. 


더 큰 문제는 선수들의 연쇄적인 부상 러시다.


레이커스는 시즌 초부터 계속해서 정상 전력을 가동하는 데 어려움을 겪고 있다. 무릎과 발목 등을 다친 앤써니 데이비스는 37경기 출전에 그치고 있고, 이제는 몸이 예년 같지 않은 르브론 제임스도 수시로 경기에 빠지고 있다. 그 외 백업 멤버들도 부상이 많다. 


그나마 다행인 점은 골밑의 중심 데이비스가 복귀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는 점이다. 데이비스는 지난 2월 중순 발목을 다친 뒤 1달 넘게 결장하는 중이다. 데이비스의 복귀는 레이커스의 마지막 남은 희망이나 다름없다. 


헤인즈 기자에 따르면 데이비스는 4월 2일 뉴올리언스전 복귀를 목표로 몸을 끌어올리고 있다. 그의 복귀전은 2일 뉴올리언스전이나 4일 덴버전이 될 전망이다.


플레이-인 토너먼트에 진출하기 위해서는 남은 경기에서 최대한 많이 이겨야 하는 레이커스다. 데이비스가 복귀한다면 수비에서 한층 더 안정감이 생길 수 있다. 


한편, 이번 시즌을 앞두고 레이커스에 입단한 켄드릭 넌은 시즌 아웃 판정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. 무릎 부상을 당한 넌은 올 시즌 1경기도 출전하지 못했다.


https://sports.news.naver.com/news?oid=398&aid=0000057009



얘도 첫시즌 제외하면 ,,,


댓글목록

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.

(주)태광이엔지 | OWNER : 김인섭 | BUSINESS LICENSE : 513-81-33350 | E-MAIL : tk3728@naver.com| TEL. : 054-473-3732
FAX. : 054-473-3728 | ADDRESS : 경북 구미시 신동 287(인동가산로482-31)

Copyright © (주)태광이엔지. All Rights Reserved. login